오이도등대 근처 펜스 안내문

오이도에 대하를 먹으러 간 김에(사실은 그냥 무슨 새우인듯하지만),  오이도 등대인 이른바 빨간 등대에 갔다.

등대 옆에 갯펄과의 경계 펜스가 있는데, 거기에 쓰레기를 버리는 모양인지, 아래와 같은 안내문이 있었다.

 

그리고 그 옆에는 아래 사진과 같은 같은 목적의 안내문이 있었다.

메시지는 같지만, 그냥 말이 아니라 아이들이 쳐다보고 있는게 다르다

 

메시지나 기능은 내용이고,  미디어는 UI 같은 형식인데,   이런 방식은 포스터나, 소프트웨어 UI 나 같은 이치로 돌아가는 것 같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