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고, 대문 등에 빗장이 없다면? 자물쇠 + 스패너


창고 처럼 문이 커서 긴 쇠막대로 잠그는 경우가 있다. 이런걸 빗장이라고 하는 것 같다.

찾아보니 이런 자물쇠이다.

긴 형태의 자물쇠도 있다.

 

어릴 때 시골집의 창고에 아버지가 몽키 스패너로 넣고 구멍에 철사를 넣어 스패너가 안빠지게 했다다.  잠그건 아니고 문이 안열려지게 했다.

 

최근에 인터넷에서 우연히 발견한 사진을 보고 무릎을 쳤다.

스패너와 자물쇠로 빗장을 만들었다.  그냥 닫는게 아니라 자물쇠가 있으니 잠글 수도 있다.

 

 

보통 몽키 스패너는 나사를 돌리는 부분이 크고 손잡이 부분에는 걸 수 있게 구멍이 뚫려있다. 이 구멍에 자물쇠를 넣었다.

기발한 생각이다!







추천 글





0 글이 마음에 드시면 하트를 눌러주세요~ 블로거에게 힘이 됩니다 (SNS/로그인/광고 관련 없습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글







북트리: 도서관리 & 독서노트
4.5 • 231개의 평가
바코드만 스캔하면 책 정보가 쏙,독서달력,독서통계,독서목표관리,독서노트 등 독서기록 어플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



채널추가 버튼을 누르면 카카오톡 뷰에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