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은 없고 실만있는 caps lock키 대체


영어권에서는 대문자로 쓰면 소리를 지른다는 느낌을 받는다고 한다. 강조를 할때에도 영어대문자를 사용하고, 회의할때 다른 사람이 잘알아보기 쉽게 대문자를 쓰기도 한다. 그래서 그런지 키보드에는 계속 대문자를 입력할 수 있도록 caps lock 이란 키가 있다.

세계적으로 표준이 되어버린  QWERT 키보드에는 caps lock 이 빠지지 않는다.

그런데 말이다. 영어권에서 얼마나 많이 대문자를 연속으로 칠일이 있는지 알 수 없지만 내 경우에는 영어를 써도 대문자를 연속해서 입력하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다.

 

caps lock

 

나 한테 caps lock은 이득이 아니라 오히려 문제를 일으키게 해준다. 바로 비밀번호 입력할때 말이다.

그러니 소프트웨어에서는 비밀번호가 틀리면 “아야, caps lock 켜졌는지 확인해봐라” 라고 친절(?)하게 메시지를 준다. 더 세심한 소프트웨어는 비밀번호 입력창에 입력할때 caps lock 이 켜있으면 “아야~ caps lock 켜졌거든” 이라고 알려주기도한다. 근데 이것도 말이다. caps lock 은 lock을 걸어주는 것으로 한번 누르면 대문자를 계속 입력하게 하고, 다시 한번 누르면 그게 꺼진다. 토글방식인데 caps lock 이 되었다는 상태를 다행히도 키보드에서 표시를 해주는데 누르는 곳과 표시하는 곳이 다른곳에 있다.

이게 다 caps lock 때문이다. 이득은 없고 손해만 있는  키

대신 명령어를 키보드를 칠때 많이 쓰는 컨트롤키나 펑션키는 caps lock 키 크기 반밖에 안되고 그것도 새끼손가락 아랫쪽에 있어 치기도 불편하다.

 

caps lock 을 다른 키로 지정하기

그래서 바꿔봤다.

caps lock을 ctrl키로 바꿔버리는 것이다.

 

윈도우즈 2000/XP

레지스트리 파일을 다운로드 한 후 더블클릭해 레지스트리에 저장하고 부팅하면 된다.

 

맥 OS X의 타이거 버전

맥에서 윈도우의 delete키에 해당하는 것을 가능하게 해주는 DoubleCommand 프로그램을 사용한다.

caps lock DoubleCommand

 

맥 OS X의 타이거버전을 쓸때는 프로그램을 설치해서 바꿨는데, 이걸 애플도 알았는지 레오파드 부터는 설정에들어있다.

caps lock

 

다른 운영체제

다른 운영체제에서는 Swapping Caps Lock and Control 를 보고 하면 된다.

***

내 경우엔 맥에서 프로그램을 찾아서 실행할때 쓰는 퀵실버를 부를때 Ctrl+Space 를 쓰는데 왼쪽 새끼손가락에 가려서 안보이는  Ctrl를 누르기 위해서 왼손을 들어서 Ctrl 키를 눈으로 보면서 누르는 대신 커다란 caps lock 키를 누른다. ctrl 키의 크기가 커져서 편해졌다







일부 글에 제휴 링크가 포함될 수 있으며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추천 글



















108배 절운동 절수행터
4.9
자동으로 인식해서 음성으로 세주는 108배 카운터












8 Comments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채널추가 버튼을 누르면 카카오톡 뷰에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