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09의 삼성 멀티미디어 콜라 자판기


최근에 추가한 비디오 팟캐스팅 중에 cnet 이 있는데, 이걸 통해서  CES 2009에 대한 소식을 많이 접했다.
어제 본 것중 하나는 CES 2009 에 나온 삼성 멀티미디어 콜라 자판기에 대한 내용이 있었다.  이 사람은 cnet 에서 바이트 애플이라는 섹션을 진행한다.
삼성이 콜라랑 같이 멀티미디어 콜라 자판기를 만들었는데 화면을 손으로 터치해서 콜라를 돌려보기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멀타이미디어 자판기에서 콜라를  살 수 있다면서 버튼을 누르고 콜라를 꺼냈다.

콜라를 꺼낸다. 진짜 콜라가 나온다고 말이다.

그러나 콜라 마개를 열자 거품이 나왔고,  약간 당황해 하면서  리얼하다고 한다.
이 비디오팟캐스팅은 콜라 자판기를 삼성이 멀티미디어 터치를 할 수 있게 했다는 것이다.
근데, 내가 보기에 이게 정말 실제 제품이라면  삼성멀티미디어 콜라 자판기는 꽝이다.
콜라 자판기는 소비자가 직접 콜라를 사서 마실 수  있게 하는 것이다.
콜라를 선택하는 방법이 멀티 미디어이건 손으로 터치할 수 있는 것이건 간에 그 자판기에서 바로 꺼낸 콜라가 거품이 나오면 콜라를 사는 사람 입장에서 어떨까.
누가 그런 거품이 나오는 콜라를 사 먹고 싶겠는가.  삼성은 멀티미디어 터치 인터페이스에만 신경만 쓴 모양이다.
하필이면 cnet 에서 촬영할때 이 한건만 거품이 나왔을 수도 있지만,  생각해 볼 점은 어떤 도구의 기본은 원래의 용도와 그 효과성이다. 터치 인터페이스와 같은 방법이 아니라 말이다. 많은 제품들이 수 많은 기능들을 추가하고 디자~인만 바꾸면서 사람들을 현혹하지만 사람들은 곧 본질을 알게 된다.






일부 글에 제휴 링크가 포함될 수 있으며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추천 글



















건강투캘린더

애플 건강기록을 캘린더 일정으로 가져와 캘린더에서 시간순으로 건강기록 보기












4 Comments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채널추가 버튼을 누르면 카카오톡 뷰에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