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 페이지를 읽다가,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글을 읽다가, “나중에 읽어야지” 또는 “이것 자료로 보관해 놔야지” 할때가 있다. 그리고 검색하다가 스크랩 또는 저장해 놓은 내용을 발견하고 이를 글쓰기에 이용하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