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선을 다한다는 것은

고칠 점을 찾으면 밤을 세워서라도, 30분 전이라도 고친다.

준비 했더 하더라고 고칠 점이 있으면 어떻게 해서든 고쳐야 한다.

아무리 잘 할려고 한다고 말을 해도 행동을 보면 잘 할려고 하는 마음이 없는, 최선을 다하지 않은 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최대의 효과를 내기 위해서는 마지막 1분까지도 온 신경을 써서  집중해야 한다.

Related Post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