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마와 냄비

고구마를 훈제기에 넣어서 군고구마를 해 먹을 수 있다. 아침 대신 고구마를 먹고는 해서 고구마를 자주 사는 편이다. 마트에 고구마를 사러 갔다가 고구마 앞에 냄비를 팔고 있었다.

가서 보니 고구마를 쪄먹을 냄비였다. 얼른 사진을 찍었다.

와인 가게에서 치지를 파는과 비슷한 것 같다. 관련된 상품은 같이 살 수 있게 전시를 하는 것이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필요한 것 같다. 사람들의 쇼핑이라는 행동 자체는 크게 다르지 않으니깐 말이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