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과 포켓PC 스마트폰 간의 싱크

윈도우즈 운영체제에서는 컴퓨터와 스마트폰이나 PDA를 싱크하는 프로그램을 무로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바로 엑티브 싱크라는 프로그램을 통해서 입니다.

아웃룩의 일정과 연락처, 할일을 PDA나 스마트폰에 싱크해서 사용하면 일정관리나 할일 등의 관리를 틈틈히 할 수 있습니다.

저는 PDA를 사용하다가 몇년 전 부터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는데, 맥북으로 전환을 한 후에 스마트폰과 맥과의 싱크 문제가 생겼습니다. 우리나라 스마트폰은 거의 윈도우즈 계열을 사용합니다. 따라서 맥 운영체제와 호환이 안됩니다.

윈도우즈 계열의 PDA 나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맥을 사용하는 시장이 있나 봅니다. 저 같은 니즈를 가진 사람을 위한 맥용 소프트웨어가 있습니다. 그 중 많이 사용되는 것은 미싱싱크(missing sync) 라는 프로그램입니다.

미싱싱크, missing sync

저는 윈도우즈 모바일 운영체제를 사용하는 스마트폰이라 The Missing Sync for Windows Mobile 이 여기에 맞습니다.

드디어 얼마 전에 레오파드용이 나왔습니다. 레오파드를 위한 베타가 나왔을때 설치 했다가 운영체제가 뜨지 않아서, 결국 레오파드를 다시 설치한 적이 있습니다.

그래서 레오파드용 미싱싱크 정식 버전이 나올 때 까지 손꼽아 기다렸었습니다. 포럼을 보면 다른 사람들은 레오파드용 베타를 잘 설치 해서 사용하는데 저만 문제가 있었는 것 같습니다. 레오파드용 정식 버전이 나왔어도 불안해서 외장 하드에 타임머쉰으로 백업을 다 하고, 레오파드 설치 씨디 옆에 두고 미싱싱크를 설치 했습니다. 다행히도 설치 후에 아무 문제가 없었습니다.

그동안 맥용 아웃룩인 인토리지에서 애플 일정과 애플 이메일, 애플 주소록으로 전환을 했습니다. 미싱싱크는 애플 일정 등과의 싱크 뿐만 아니라 인토리지와도 싱크가 됩니다. 심지어 음악과 사진, sms 문자 까지 싱크가 됩니다. 제 스마트폰은 sms 싱크가 안되더군요.

인토리지가 아니라 애플 어플리케이션으로 싱크를 하면 메모용 프로그램이 따로 있습니다. 왜냐하면 그동안 애플에는 포켓pc 의 메모기능을 하는 메모 프로그램이 따로 없었기 때문 인것 같습니다.

애플은 레오파드에서 처음으로 애플 메일에 메모가 생겼는데, 미싱싱크 4.02 는 레오파에서 동작하도록만 업그레이드 했기 때문에 애플 메일에 있는 메모와 싱크가 되지 않습니다. 아마 나중에 업그레이드 될때 레오파드의 기능적인 측면까지 고려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제 경우에는 메모는 전부다가 싱크가 되지 않았습니다.

오늘 $39.95 짜리 윈도우 모바일용 미싱싱크를 구입했습니다. Bookpedia, Papers에 이어 3번째 맥용 소프트웨어 구입이네요.

윈도우즈에서 공짜로 제공하는 엑티브 싱크를 사용하다고 돈 주고 사려고 하니 아까운 생각이 듭니다. 애플도 애플 운영체제를 단 pda 는 무료로 싱크프로그램이 내장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맥과 윈도우즈간의 싱크에는 각 운영체제에서 커버를 하지 않고 있습니다. 결국 이 시장은 틈새 시장이 되는 모양입니다.

Related Post




4 Comments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