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의 난이도 조절

모던컴뱃 3에서 5를 다 구입해 놓고 이제야 3부터 해보고 있다.  아이폰 보다는 아이패드에서 하고 있는데, 가상키보드로  움직이고 겨냥하고 하는 것이 키보드로 하는 것 보다 100배는 더 불편한 것 같다.  게임로프트사 게임을 위한 duo gamer 를 구입하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FPS는 키보드가 더 편한 것 같다.

 

캠페인을 해보고 있는데, 미션 5을 해결하지 못하고 있었다. 트럭에서 기관총을 쏘면서 탈출하는데, 한참가다가 앞으로 시야갸 자동으로 돌려지는데, 조금 있으면 갑자기 폭격을 맞는 것 처럼 트럭이 폭파되면서 죽는다.  몇번을 다시 처음 부터 해서 앞이나 하늘이나 옆을 봐도 아무것도 없다.

 

일요일을 맞아 이 미션을 깨려고 했는데, 왜 죽는지 도무지 알 수가 없다.

검색을 해봤는데 잘 찾아지지가 않는다. 7일차를 어떻게 하면 깰 수 있는지…

보통은 블로그에 게임 공략이라고 사람들이 잘 써 놓는데..  내가 못 찾는 것인지,  네이버에서 검색을 해서도 못 찾았었다.

어쩔 수 없이 팬카페나 공식카페가  있는지 찾아보았다.  게임로프트 코리아의 공식카페를 찾았다.  모던컴뱃게시판이 있어서 가입하고 질문을 하려고 하니 새싹 회원이라서 안된다. 출석 5회, 덧글 5개 쓰란다. 답을 할수 있는 덧글 1개를 달았는데, 다른것은 뭐 쓸게 없다.  카페 매니저는 사람들의 참여를 높이기 위해서 이런 운영을 하는데, 급하게 궁금한 것을 찾을 때에는 별 도움이 안된다.

 

이럴 때에는  지식iN이 편하다.디렉토리만 잘 찾으면 말이다. 

근데, 배트필드 같은 것은 디렉토리가 있는데, 모던컴뱃은 없어서 모바일게임 디렉토리에 질문을 했다.  10분을 기다렸는데, 답이 안왔다. 

결국 검색을 통해서 찾아볼 수 밖에 없다.  모던컴뱃 게임공략으로 검색해보니 7일차와 같이 몇일차가 아니라 미션3과 같은 미션 숫자로 나왔다.

다시 게임을 켜보니 7일차가 미션5 였다. 그래서 미션5 게임공략으로 네이버에서 검색 해보니 블로그에 미션5 공략을 써 놓은 것이 있었다. 

아~

내가 폭탄을 맞았다고 생각한 지점은 도로에 바리케이트가 쳐 있어서 거기에 부닥쳐서 트럭이 터진 것이었다.

내가 앉아 있었기 때문에 자동차 앞을 봐도 바리게이트가 보이지 않았던 것이다.  뒷쪽에서 오는 ATV를 트럭뒤에서 서서 쏘는 것 보다 앉아서 쏘는 것이 체력이 덜 떨어질 것 같아서 앉아 있었는데, 결국 앉아 있었기 때문에 자동차 앞을 봐도 바리게이트가 보이지 않았던 것이다.

드디어 미션5 해결!

 

몇번을 해야 서서 앞을 볼 생각을 했을 지는 모르겠다. 게임공략을 알면 재미는 줄어 든다.  그러나 이렇게 막혔을때 도움을 받을 수 있어야 다음 단계로 갈 수 있다.

이 게임은 몇번이나 여기를 통과못하고 죽었는데, 이놈의 게임은 아무 얘기도 안해준다. 몇번 죽으면 서서 보라고 팁을 준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싶다.

SIGCHI 2008 에 갔을 때 본 것 같은데, 마이크로소프트의 게임(유명한 게임이었는데 생각이안난다)에서 사람들이 못 빠져나가는 부분을 찾아서 난이도를 조절하는데, 이걸 위해 리서치에서는 게임을 관찰할 수있고 시각화 해서 포인트를 찾는 발표가 있었다.

너무 힘들어서 해당 미션이나 어떤 지점을 아예 통과하지 못하면 게임을 포기하게 되니깐 말이다.

나 처럼 게임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서 계속 어떤 지점이나 미션을 통과 못하면 완전한 해결 방법은 얘기하지 않더라고 최소한 서서 보라고 얘기를 해주면 좋을 텐데 말이다.

제품이나 서비스는 유용한 가치가 있다 하더라도 사용하기 쉬워야 한다.  그러나 게임이 쉬우면 안된다. 적절한 난이도가 있어야 한다. 그런다고 하더라도 절망하고 포기하지 않도록 행동을 보고 작은 넛지나 팁을 주는 것도 필요한 것 같다.

내가 깨지못한 미션을 미션을 통과하기 위한 정보를 찾기 위해 게임카페나  지식iN에 질문하기, 블로그에 쓴 공략을 검색을 해 보았고, 기획 측면에서는 유용성을 위한 제품과 헤도닉을 위한 제품의 차이를 잠깐 생각해 보았다.

Related Post




  • Jaeseok Han

    SIGCHI 2008 난이도 조절관련된 내용은 Tracking Real-Time User Experience (TRUE):A comprehensive instrumentation solution for complex system 이란 논문에, 게임은 Halo 2 일겁니다. 얼마전에 찾아서 읽어봤네요ㅎㅎ

    • 아. 맞는 것 같네요. 이런데 관심 있는 분도 계셨군요. 반갑네요^^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