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S/안드로이드폰에서 스크린캡처만 dropbox 에 자동으로 업로드하려면?

인터렉션 디자인 패턴을 통한 지식관리의 시작은 여러 사례들을 모으는 것들이다.  요즘은 시대가 모바일 시대이니 모바일 기기에서의 모바일웹이나 앱의 화면이나 인터렉션 사례를 모으는 일이 많은 것 같다.

그래서 모바일 디바이스에서 화면 캡처한 이미지를 관리하는 것도 필요한데,  맥과 iOS를 사용하는 사람은 Ember 앱도  괜찮고, N드라이브나 dropbox 를 통한 방법도 괜찮은 것 같다. 그래서 맥에서 Pixa 로 관리해도 된다.

여기서는 모바일 디바이스에서 캡처한 이미지를 dropbox 로 자동으로 업로드 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dropbox 앱과 N드라이브앱은 디바이스의 사진앱에 있는 사진을 자동으로 업로드 해주는 기능을 제공하지만, 스크린캡처 파일만 업로드 하는 기능은 제공하지 않는다.

IFTTT 앱을 이용하면 스크린캡처이미지만 dropbox 에 올릴 수 있다(이런게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찾아 봤는데 있었다!   스크린캡처하면 그 이미지만 앱으로 가져와서 dropbox 에 올리는 앱을 만들까 했는데 이 앱을 쓰면 이게 필요없다)

IFTTT

만약 이거면 이거해라의 약자가 IFTTT 이다.

 

“사진앱에서 스크린캡처만 dropbox 의 특정 폴더에 올려라” 라는 recipe을 아래와 같이 만들면 된다.

IFTTT는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앱이 있고, 도 있다.

 

앱을 설치하고, IFTTT 가입을 하고, 레서피를 하나 추가한다.

그리고 + 2개가 있는데, ~ 조건에 맞으면 ~ 해라 라는 식이다.

동작할 조건의 +를 누르고 사진앱을 찾아, ‘New Screenshot’ 를 + 한다.

 

그런 다음, 동작할 +를 누르고, dropbox 앱을 찾아서 “Add file from URL” 를 + 한다.

그럼 아래와 같이,  “만약 사진앱에 새로운 스크린캡처가 있으면 dropbox 에 자동으로 업로드 한다” 라는 레서피가 만들어진다.

 

근데 여기에서 dropbox 의 어느 폴더에 지정할지 디폴트로 IFTTT폴더 아래에 만들어지게 되는데, 이걸 수정할 수 있다. 수정하려면 앱에서 약빻는 아이콘 같은 것을 누르면 자기가 만든 레서피 목록을 볼 수 있는데, 거기서 만든 레서피를 눌러서 edit 를 누른 후 , ‘dropbox folder path’ 를 수정하면 된다.

 

만약 wifi 상태에서만 스크린캡처가 업로드 되면 좋겠다면, IFTTT앱의 설정의 sync options 에 ‘Use Cellular Data’ 를 끄면 된다.

ifttt-6

누가 이와 같은 레서피를 만들어서 공유한 것이 있다. Add my iPhone screenshots to Dropbox 이걸 그냥 사용해도 된다.

안드로이드 사용자는 아래 처럼 사진을 안드로이드 사진으로 선택하면 된다.

이제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폰에서 캡처한 파일은 자동으로 drobox 에 모이게 할 수 있다.

 

Relat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