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프로젝트폰의 발전방향

삼성 프로젝트 폰을 처음 봤을 때에는 저럴 필요나? 라는 생각을 했었다. 요즘 추세가 컨버전스라 여러 기술을 휴대폰안에 넣으려고 해서 컨셉으로 만들어 본 것은 아닐까 말이다.

삼성 프로젝트 폰

고종이 그랬다나? 경인선이 놓여지자 “그렇게 빨리 갈 필요가 있나?” 라고 말이다. 일부러 이걸 어디에 쓰면 좋을지 생각해 보았다. 문득 스타워즈의 홀로그램이 생각이 났다.

스타워즈 홀로그램

빔 프로젝터는 보여지는 출력을 크게 해 주므로 같은 것을 여러사람들이 볼 수 있다. 그리고 휴대폰은 전화가 된다. 기존의 화상통화에서 휴대폰 단말기 안에 100 픽셀 크기의 쬐끄마한 얼굴을 혼자만 볼 수 있었는데, 프로젝트를 이용하면 다른 사람들도 같이 볼 수 있다.

삼성의 빔프로젝트 폰을 직접 만져보지는 않았지만 그냥 간단한 프리젠테이션이나 영화 보는 것도 좋지만 전화와 연결해서 화상통화를 하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다. 물론 지금의 화상통화의 화질이나 속도가 훨씬 더 개선되고 나서 말이다.

그럼 공원이나 커피솝에서 원격 소개팅이나 미팅을 할 수도 있고, 멀리 떨어진 가족간에 얼굴을 볼때에도 조그만한 휴대폰 액정을 머리 부딛치면서 보지 않아도 될 것 같다. 뭐 아직 화상통화를 하는 사람도 별로 없다고는 하지만.

그런데 이 빔프로젝트 폰이 그냥 빔이 아니라 스타워즈 처럼 정말 3차원 홀로그램으로 보여지면 어떨까?

스타워즈 홀로그램

혹시나 몰라서 찾아 보았다.

역시나! 이미 3차원 홀로그램 텔레 컨퍼러닝을 할 수 있는 기술이 있었다.

주황색 화살표로 표시한 사람이 지금 그자리에 있는 사람이 아니라 원격으로 접속(?)한 사람의 홀로그램이다.

홀로그램

우선 이 프로젝트 폰이 화상통화를 할때 상대방의 얼굴을 빔으로 쏠 수 있다면 여러명이 화상통화에 참여할 수도 있을 것 같다. 이 시나리오 대로 화상통화시 얼굴을 빔으로 쏘는 기능이 있을지 궁금하다.

그건 그렇고, 만약 이 프로젝트 폰이 3차원 홀로그램으로 발전해 나간다면 정말 재미있을 것 같다.

Related Post




7 Comments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