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제도의 한계


기업에서 하는 리서치 업무의 범위는 경영활동 전반을 다루기 때문에 여러 분야의 전문가들이 필요합니다. 어떤 경우에는 재목을 키우는 경우도 있지만, 어떤 경우에는 바로 전문가를 채용하기도 합니다.

저는 항상 팀의 부족한 부분을 채우고, 저 보다 고수를 뽑으려고 합니다. 덕분에 저는 리서치에 대해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채용은 빚을 지는 것이라고도 볼 수 있지만 , 고수나 배울 점이 많은 사람을 채용하면 동료들이 발전을 하는데 큰 도움이 되기도 하는 것 같습니다.

한번은 저보다 훨씬 더 내공이 높은 분을 팀원으로 채용하려고 했었습니다. 그 분은 실무를 하고 싶어하셔서 저 처럼 일 잘 만들고, 하고 싶은 것이 많은 사람과는 아주 잘 맞는 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분은 저보다 경력도 많고 내공도 높으셔서 저는 당연히 저보다 더 높은 직급으로 채용을 하려고 했었습니다. 결과는, 그 분이 그 회사에서 아직 더 할일을 해야 한다고 하셔서 이루어지지는 않았습니다. 그런데 주변에 조언을 구해 보니 팀원이 팀장보다 직급이 더 높은 것은 보기 좋지 않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어차피 팀제는 직급이 아니라 직위제이니 괜찮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아직 보는 시선은 그렇지 않은 모양입니다. 대리가 팀장이 될 수 있지만, 그 팀에서 가장 높은 직급은 대리여야 하는 모양 입니다.

팀원이 팀장보다 직급이 높으면 보기에 좋지 않은 것일까요? 그럴 것 같기도 하네요. 그런다고 직급이 높으면 실무가 아니라 관리를 해야 하는 것일까요? 실무에서도 고수가 필요하고, 어떤 사람은 실무에, 어떤 사람은 관리를 잘 하기도 하니깐요.

임원 직급을 가진 사람이 프로그래밍을 하고 있거나, 부장,임원이 직접 마케팅을 하거나 리서치를 하거나 디자~인 등의 실무를 하는 것이 안되는 것일까요? 한번 프로그래는 영원한 프로그래머 라는 글에서 얘기한데로 환갑에도 프로그래밍을 하고 싶으면 외국으로 가야 하는 것일까요?

나 보다 더 고수를 뽑기 위해서 김과장, 박차장, 고부장 등의 호칭을 어떤 회사 처럼 ~님으로 다 통일하거나, ~매니저로 다 통일하면 제가 우려하는 일이 없어질까요?






0 글이 마음에 드시면 하트를 눌러주세요~ 블로거에게 힘이 됩니다 (SNS/로그인/광고 관련 없습니다)






8 Comments

Add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고 있습니다.
이 포스팅은 제휴마케팅이 포함된 광고로 일정 커미션을 지급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