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후 사람인 변한 걸까, 내 관점이 변한 걸까?


인터넷을 보다가 오래전에 션과 정혜영 부부의 인터뷰 캡처를 보았다.

고개가 끄덕여서 자막을 텍스트로 옮겨보았다.

 

다음은 션의 대사이다.

 

연에 할 때는 안 싸우는 커플이 가끔 있어요.? 왜냐하면 그때는 콩깍지가 씌어있거든요.

그런데 결혼을 하게 되면 실체가 보이고, 단점이 보이고 지적하기 시작하잖아요.

사람이 바뀐 게 아니라 나의 관점이 바뀐 거예요.

결혼 전에 장점이 많았던 사람이, 장점이 없어진 것도, 단점이 많아진 것도 아닌고 똑같은 사람인데, 내가 단점을 보기 시작한 거예요.

결혼한 후에도 그 많은 장점을 자꾸 보려고 하고 끄집어내 주면 장점이 많은 사람으로 저절로 변해요.

그런 서로 다른 부분을 힘들어하고 불만하면 부부싸움의 원인이 되죠.

그런데 혜영이의 모습이라고 당연히 받아들이면, 그게 참 쉬워져요.

 

다들 보석을 찾는 걸 결혼이라고 생각해요. (많은 사람 중에) ‘나만의 보석을 찾아야 한다.’ ‘ 라는 생각이 같잖아요.? 저는 결혼을 ‘원석을 만나, 나로 하여금 보석을 만들어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해요.

내가 사랑하는 사람을 보석으로 만들어가는 게 얼마나 신나는 일이에요.

사람들은 보석을 만났다고 살아봤는데, 보석이 아니어서 실망하는 경우가 많아요. 그런데 원석을 만나서 그 원석이 나로 하여금 보석이 되는 과정이라면 결혼은 정말 신나는 일이에요.

반대로 나도 원석을 만나서 아내를 통해 보석이 되어가고 있는 거예요.

10년이 지났는데 이 모습이잖아요. 앞으로 10년 뒤에는 얼마나 더 예쁠까…

 

 

결혼 후에도 장점을 자꾸 봐주면 장점 많은 사람으로 변한다

결혼 한 후 단점이 보이는데 사람이 바뀌는게 아니라 내 관점이 바뀐 거다. 결혼 한 후에도 결혼 전에 보이던 장점을 자꾸 보려고 하고 끄집어 내주면 장점이 많은 사람이 된다.

결혼 후에도 장점을 자꾸 봐주면 장점 많은 사람으로 변한다
결혼 후에도 장점을 자꾸 봐주면 장점 많은 사람으로 변한다

 

 

세상은 내 안경을 통해서 보게 된다.안경을 쓰고 사용자의 니즈를 찾아야 하고, 마케팅은 관점을 만들고,  나이들 수록 안경을 벗어야 한다.

 







일부 글에 제휴 링크가 포함될 수 있으며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추천 글



















북트리: 도서관리 & 독서노트
4.5 • 231개의 평가
바코드만 스캔하면 책 정보가 쏙,독서달력,독서통계,독서목표관리,독서노트 등 독서기록 어플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채널추가 버튼을 누르면 카카오톡 뷰에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