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보드 슬리퍼


차를 얻어 탔는데 장거리니 차에서 신으라고 슬리퍼를 줬다.

키보드를 슬리퍼로 만든것 같다.

휴게소에서 내렸을 때 사진을 찍었다.

 

발은 편하지않다.  어울리지도 않다.

그러나 재미있다.

 

에어 태그를 품은 에어팟 프로 케이스는 더하기 아이디어 방법인데,  이렇게 아무 상관없는 것을  슬리퍼에 합해도 그게 기능이 아니라 모양이라면 ‘합하기’ 아이디어에 들어갈 수 있을 것 같다.







일부 글에 제휴 링크가 포함될 수 있으며 파트너스 활동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받을 수 있습니다.



추천 글



















스쿼트스타: 스쿼트 카운터

스쿼트하면 자동으로 횟수 측정, 횟수를 음성으로 세주고 스쿼트 속도 등의 분석, 일별/월별/연도별 운동 기록 관리












Add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채널추가 버튼을 누르면 카카오톡 뷰에서 볼 수 있습니다.